의정부시, 반려동물 무상등록 자진신고기간 운영

3개월 이상 반려견은 등록해야

김정화 | 기사입력 2019/07/08 [14:15]

의정부시, 반려동물 무상등록 자진신고기간 운영

3개월 이상 반려견은 등록해야

김정화 | 입력 : 2019/07/08 [14:15]

의정부시(시장 안병용)는 7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반려견 1천100두를 한정으로 무상 등록할 수 있는 자진신고 기간을 운영하고, 시민홍보에 적극 나섰다.

 

이는 2014년부터 시행된 반려동물등록제에 따른 것으로 이 제도를 활성화 하고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조성에 앞장서기 위한 것이다.

 

동물등록제는 소유자에 대한 정보를 동물보호관리시스템(www.animal.go.kr)에 등록해 일괄 관리하여 반려견을 잃어버린 경우 신속히 주인을 찾을 수 있게 하고 무분별한 유기를 방지하기 위한 제도로서 반려견 소유자의 책임 의식을 높이기 위한 제도이다. 등록대상은 3개월 이상의 반려견으로, 등록하지 않을 경우 1차 위반 시 20만원, 2차 위반 시 40만원, 3차 위반 시 6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. 인식표를 부착하지 않아도 2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.

 

조인영 도시농업기술과장은 “반려동물이 늘어나는 만큼,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를 정착하기 위해서는 반려동물등록과 체계적인 관리가 필요하다”며, “시민들은 자진신고기간 내에 등록 및 변경신고를 완료하여 과태료를 부과 받지 않도록 해달라”고 당부했다.

 

시는 올 8월 말까지는 다양한 방법을 통한 홍보와 계도를 진행할 예정이며, 자진신고 기간 이후인 9월부터는 등록하지 않은 반려견 적발 시 과태료를 부과하여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를 조성할 계획이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포토뉴스
국민배우 김영철, 3.1운동 100주년 기획 윤동주 콘서트 '별 헤는 밤' MC 확정
1/3
경제 많이 본 기사